::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권해조 장군의 메시지 - 종군위안부 문제 타결의 의미와 과제
박계향  (Homepage) 2016-02-15 12:09:07, 조회 : 20,200, 추천 : 4924

종군위안부 문제 타결의 의미와 과제
               -  한일 양국은 미래를 향해 함께 나가야 -  

                                     권 해조 (한국안보평론가협회 부회장)

  그동안 한일관계에 큰 걸림돌이 되었던 종군위안부문제가 극적으로 타결되었다.
지난해 12월 28일 서울에서 윤병세 외교부장관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외상의 회담에서 극적으로 이뤄졌다.

회담 후 가진 공동가자회견에서 ‘위안부 문제에 대한 일본 정부의 책임통감, 아베 일본총리의 사죄. 반성 표명과 위안부 피해지 지원재단에 일본정부 예산 10억 엔 (약 96억 원) 거출’ 등 3대 합의를 하고, 한국도 일본의 충실한 이행을 전제로 앞으로 ‘최종적 불가역적(不可逆的)으로 해결확인, 일본대사관 앞 소녀상 해결 노력, 향후 유엔 등 국제사회에서 이 문제에 대해 상호 비난. 비판 자제 등을 밝혔다.

박대통령도 청와대를 방문한 일 외무상에게 확실한 후속조치를 당부했으며, 아베총리와도 전화로 ‘이번 합의로 새로운 관계를 열어가길 희망한다.‘고 하였다. 그리고 앞으로 더 이상 국민들이 피해 받지 않는 나라를 만들겠으며 한일관계개선과 대승적 견지에서 피해자와 국민들의 이해를 촉구하는 대국민 메시지를 발표하였다.  

이번 타결에는 미국의 한일양국에 강력한 요청, 일본의 미국 대선전에 해결 시도, 재계와 재일교포 요구, 한일 실무진의 장기간 협상조율, 양국정상들의 결단으로 이뤄졌다. 특히 그동안 한국이 주장한 법적책임과 일본이 주장한 도의적 책임이란 용어대신 ‘군의 관여와 일본정부의 책임통감’으로 접점을 찾았으며, 아베총리가 직접 책임 인정과 사죄, 난제해결을 위해 결자해지의 자세를 보여주었고, 박대통령도 고령 피해 위안부들의 생전에 매듭을 짓겠다는 결심이 있었기 때문이다.

이번 협상이 일본의 법적 책임 없이 서둘러 끝내고 회담결과에 합의문이나 공식 문서도 남기지 않은 등의 문제점이 있다. 그리고 주한 일본 대사관 앞 소녀상 이전문제, 유네스코 기록유산 등재 문제, 일본 우익단체들과 한국의 정대협 등 시민단체와 위안부 피해할머니들의 불만해소 방안도 큰 과제로 남아 있다. 그러나 미국을 위시한 한일 양국 전문가들 의견과 언론들도 대체로 긍적적인 평가이다.

  국가 간의 협상에서 한쪽에 100% 만족할 수는 없다. 국제외교에서는 용어하나를 두고 며칠간 다투다가 결렬 될 때도 있다. 이번 위안부문제 협상 타결에 미비점은 있지만 긍정적으로 보고 수용해야 한다. 이제 한일 양국은 과거의 잘못을 묻어두고 협의 내용을 성실히 이행해야 하며 더 이상 국민들의 자극과 언론통제도 필요하다.
이번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우리정부의 노력도 인정해야 한다. 지난 12월 17일 서울중앙지법이 박대통령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가토 다쓰야(加藤達也) 전 산케이신문지국장에게 언론의 자유를 폭넓게 인정해야한다며 무죄를 선고하였고, 검찰도 항소를 포기하였다. 그리고 12월 23일 헌법재판소가 한일청구권 협정 대한 위헌제청을 각하하고 강제동원희생자 지원법에 합헌을 선고했다. 이들 두건도 모두 한일관계발전이라는 대승적 차원에서 이루어진 것으로 보여 진다.

한일양국은 자유 민주주의 가치를 공유하는 선린국가이다. 격변하는 동북아 정세 속에서 한일 안보협력과 공동노력은 필수적이다. 특히 북한 핵문제와 한반도 통일, AIIB와 TPP등 역내 경제협력 등 긴밀한 협력이 필요한 시기에 더 이상 과거에 매달려 미래를 포기할 수가 없다. 이번 위안부 타결을 기점으로 한일양국은 미래를 향해 함께 나가야 한다.

이번 합의가 ‘정치적 타협’의 산물로 볼 수 있지만 국교 정상화 50주년을 맞아 마지막 얻은 큰 성과다. 이로서 1991년 8월 고(故)김학순 할머니의 피해사실 공개증언 후 24년 만에 매듭을 지었다. 이번 합의로 한일 양국정상들의 ‘셔틀외교’가 재개 될 것이며 한미동맹과 한일동맹이 한.미.일 안보동맹으로 확대될 것이다. 그리고 ‘한류 붐’도 다시 활성화되어 양국 문화교류와 경제협력 증진에도 크게 기여 할 것으로 확신한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97  100억원으로 퉁쳐진 소녀상....    박계향 2016/02/15 5216 20594
496  새로운 병영문화를 바란다    고해 2014/08/22 4999 24778
 권해조 장군의 메시지 - 종군위안부 문제 타결의 의미와 과제    박계향 2016/02/15 4924 20200
494  KFX 핵심기술 이전 불가능으로 확정!!!    박계향 2015/10/16 4916 20839
493  권해조 장군의 메시지 - 지진 피해대책 시급하다    박계향 2016/02/15 4792 19925
Notice  [안내] 사진 및 동영상 자료 올리는 방법입니다.    military 2005/04/23 3865 45405
491  [임시공지] 회원만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military 2008/07/15 3692 16428
490  무상복지반대 서명운동    한재준 2011/01/29 3461 16603
489  군사세계 독자들과 함께 보고 싶은 희망의 동영상.    military 2010/01/10 3284 15754
488  4월 15일 화요일 <국방정책에 있어서의 '실용주의'와 '현실주의'>세미나가 있습니다.    military 2008/04/12 3174 14283
Notice  자유게시판 회원 로그인풀림 버그조치    military 2008/06/02 3144 41920
486  바탕화면으로 사용하는.. -ㅅ-;  [2]  박희철 2008/07/28 3142 16282
485  대한민국의 적 좌파척결 1,000萬名 서명운동    한재준 2009/01/22 3107 16780
Notice  자유게시판 활용방법    military 2014/06/14 3102 20892
483    [re] 2010년 1월호 KDR에 실린 "계근단 납품비리 및 수사방해 사건 조사결과"    military 2010/02/23 3098 16545
482  현 정권 외교안보분야 실세이면서 6년 전 미국에서 2년간 체류한 사람을 찾아라!!!!    박계향 2016/11/24 3005 14019
481  대한민국의 敵 좌파척결 1,000萬名 서명운동    한재준 2013/11/20 2969 17705
480  전쟁기념관 가는길 다이제스트    열추적 2008/06/11 2962 15305
479  [단신] 네덜란드, 무게 3g짜리 잠자리형 비행체로봇 개발    military 2008/07/25 2945 14823
478  [photo] 내 머리 위로 바람이 불어온다 ~ 나는 달려간다    열추적 2008/07/29 2876 1575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