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나라지키는 일이 어찌나 힘든지
박경철  2005-07-25 10:19:41, 조회 : 10,726, 추천 : 2361

아침 조간신문에서 군인의 총기 피탈사건 기사를 보면서 너무나 어이없는 일이 벌어지고 있음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동해안 육군 해안초소 인근에서 경계순찰 중이던 군인들을 민간인이 흉기로 찌르고 총기와 실탄을 빼앗아 도주 했다는데... 어찌 신성한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는 군인들에게 이런 일을 벌일 수 있단 말인가

야간 경계근무를 하는 군인들은 오로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다는 사명을 실천하고 있는 자들이다. 군인은 전지전능한 인물이 아니다. 평범한 국민의 자제들이다. 군인의 기본임무를 수행하는데도 힘겨운 훈련을 거쳐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적과 싸워 이기도록 훈련하고 있지만 전쟁이 벌어지면 죽는 자들도 많다.

얼마 전 GP 총기난사사건으로 국민의 지탄을 받고 군인들은 지금 사기가 크게 떨어져 의기소침해 있을 것이다. 국민의 신뢰가 떨어진 군은 임무를 수행 할 때 힘들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그런 군인들을 위로해 주지는 못할망정 임무수행을 방해하고 흉기로 찌르며 총기를 탈취하면 군은 누구를 위하여 잠을 자지 않은 채 근무를 해야 하는가? 군인은 과연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려야 한단 말인가?

군을 잘못했다고 한다면 다음부터 군인의 총부리가 어디로 향하겠는가? 총기를 피탈 당하지 않으려고 국민들을 의심하면서 총구가 국민에게로 향하지 않을까? 군은 국민의 자제들이다. '금쪽같은 내 자식'를 키워서 군에 보냈듯이 군에 있는 동안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도록 우리 모두는 성원과 격려를 보내 그들의 사기를 올려 주어야 하지 않을까? 이번 일은 전적으로 탈취범의 범죄행위이며, 어른들의 무관심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해야 옳을 것이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97    [re] 강 교수의 주장은    장태남 2007/01/17 2371 10662
296  밀리터리 매니아의 올림픽..    열추적 2008/08/08 1984 10665
295  군사영어사전    제이피김 2006/06/21 2275 10666
294  [잡담] 여름에 젊음이 있다    열추적 2008/07/30 2108 10667
293  미디어로써의 인터넷의 미래    엑스뻥트 2008/08/12 2111 10668
292  대한민국 해군사관학교 모표 문양을 공모합니다.    해군사관학교 2007/01/04 2244 10683
291  부대에서 3단 케이크를 먹을수 있는건~    김창호 2007/03/23 2374 10689
290  노무현정권 퇴진 촉구 1,000萬名 서명운동에 동참 바랍니다.  [44]  퇴진촉구 2006/10/15 1697 10693
289  첨단 정보과학군을 육성    자연인 2005/10/04 2319 10694
288  바람아 불어라~    박진호 2006/01/10 2330 10694
287  회고하는 "초청의 말씀"    고시춘 공동대표 2006/04/21 2456 10697
286  "주체"와 "자주"는 사망의 무덤일 뿐!    전정환 2006/07/22 2187 10705
285  달마도인이 군에갔다??  [1]  뽕다쥬 2006/02/28 2113 10712
284  다뜻한 인정을 ….    KSJ 2005/07/07 2384 10714
283  그날이 오면…    구글이 2006/03/17 2112 10717
282  [TV]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효...    열추적 2008/08/11 2005 10723
281  핫라인 핫라인    별이 2007/04/25 2294 10724
280  잊혀진 승리-5 (우리의 덕수궁)    이 탁 2005/05/07 2321 10725
 나라지키는 일이 어찌나 힘든지    박경철 2005/07/25 2361 10726
278  [베스트셀러] "께달음의 연금술"을 읽고...    군세광팬 2009/02/20 1804 10727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 11 [12][13][14][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