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미군 군사연구소의 초특급 비밀공개.
테슬라 코일(석학)  2005-07-13 17:03:52, 조회 : 11,216, 추천 : 2015

미군의 기밀 사항에 대한 더 많은 내용들이,  
퇴역 미 공군이며 추락한 U.F.O복구를 위한 사무국에서 일하기도 했던  
전 파운스 프로젝트의 책임자인 스티브 윌슨 대령에 의해 밝혀졌다  

윌슨 대령은 최초의 성공적인 미국의 반중력 비행이  
S-4드림랜드(지역51)에서 시행되었읍니다.  
또한 그 곳에서 빛을 굴곡히키는 장치로 그 비행이 완전히 시야에서  
사라지는 것을 보여주었읍니다. 라고 전했다  
1998년 미국에서는 신무기 연구소를 방문하여 몇년후
새로이 대기로 쏘아질 첩보위성에 관한 뉴스를 취재
하던 과학관련 잡지 기자가 연구소에서 위성과 함께
다음과 같은 괴이한 신무기들을 목격하였다는 주장을
하여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던 사건이 있었습니다.

엑소-스켈레톤 사이보그
일명 엑소-솔져라고 불리우는 문제의 신무기는 보통
군인에 차세대 방탄 갑옷과 최첨단 인공소재로 만들
어진 로봇 뼈대를 착용시켜 이를 착용한 군인이 큰
힘을 들이지 않고 100kg이 넘는 군용장비를 착용하고
수십 킬로미터가 넘는 지점을 시속 60km가 넘는
속도로 멈추지 않고 달릴수있게 하여주는 신무기 입니다.

최첨단 적외선/자외선 센서가 장착된 방탄 고글을
통해 악천후, 그리고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산속에
비트를 파고 숨은 적이나 두꺼운 콩크리트 벽 뒤에
숨은 적, 그리고 1km가 넘게 떨어진 지점에 있는
성냥갑 크기의 목표물등을 쉽게 포착하고 인공위성을
통해 목표물의 공격상황을 상부에 실시간으로 방송
할수 있다는 문제의 신무기는 신형 전투 헬리콥터들의
전자동 조준 시스템과 같은 장비가 포함되어 있어
대형 칼리버의 자동화기를 손쉽게 제어한뒤 목표물을
공격할수 있다고 합니다.

문제의 신무기에는 인간을 해치는 무기만 있지않고
목표물을 기절시키거나 그물등을 발사해 생포하는
장치도 포함되어 있어 미래 사회에서 영화속 로보캅
같이 민간 치안도 도맡아 할수도 있을 만능 무기라고
전해집니다.


광섬유 투명 갑옷

영화에서 나온 프레데터와 비슷한 모습으로 사물을
투명하게 만들어 준다는 문제의 신무기는 현재 특수
임무를 위해 만들어진 스텔스 관련 전투/폭격기에
착용되어 있는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차세대 광섬유 프로젝션 시스템을 통해 만들어지는
투명 갑옷은 크게 앞면과 뒷면으로 나누어진다고
하며, 앞면은 뒷면으로부터 전해지는 영상의 프로
젝션(보통 TV의 화면과 같은) 역할을, 그리고 뒷면은
앞면이 가린 남의 시야에 숨겨진 뒷 배경 모습을
완벽히 촬영하여 이를 앞면에 전송하는 기능을 통해
투명을 가능케 한다고 합니다.

문제의 갑옷을 착용한 군인을 대낮에 보게되는 사람은
군인이 눈앞에서 움직일때 꼭 영화의 프레데터가
움직이는 모습과 비슷한 느낌을 받게 된다고 하며,
만약 갑옷을 착용한 군인또는 사물이 눈앞에 있지
않고 숲 속이나 도심에 정지해 있거나 밤에 활동할
시에는 육안으로 확인하는 것이 거의 불가능 하다고
전해집니다.

오늘날 서양의 몇나라에서 건조하여 실험하고 있는
차세대 이지스 잠수/군함에는 문제의 광섬유 투명
갑옷을 스텔스 기능과 함께 표면에 착용시켜 바다
위와 물속에서 선박이 레이다에 걸리지 않고 음파
탐지를 완벽히 반사시키며, 육안으로도 전혀 확인
될수 없게하는 괴이한 기능을 유발한다고 합니다.


겉모습이 UFO를 연상시킨 무중력 정찰 폭격기

그날 군사 연구소에서 그가 목격한 신무기들중 그를
가장 놀라게 하였던 무기는 겉 모습이 꼭 오랜기간
동안 지구에 나타난 UFO를 연상시키는 정찰 폭격기
였다고 합니다.

보안상 실험되고 있던 실물은 보지 못하고 여러장의
사진과 도면을 볼수 있었다는 그는 인공위성을 통해
지구 반대편에서 원격조정 될수 있다는 문제의 비행
물체가 놀랍게도 오늘날 과학에 알려지지 않은 괴이한
차세대 연료를 쓴다는 말을 듣게 되었습니다.

소리없이 투명한 모습으로 지구의 대기에 떠있다
무중력을 이용해 빠른 속도로 목표물에 가까이 접근
하여 초정밀 첩보사진 촬영과 폭격등을 할수있다는
비행물체는 무인 정찰기용과 인간이 직접 운전을 할수
있는 두가지 디자인으로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강한 열을 발산시키는 레이져와 화약없이 특수 플라
스틱을 발사하여 목표물에 폭발시키는 플라즈마
다연장 대포가 첨부되어 있다는 문제의 비행물체는
이에 관한 설명을 듣던 그를 너무 놀라게 하여 크게
벌린 입을 다물수 없게 하였다고 전해집니다.


이외 지구상 아무 인간에게 촛점을 맞춘뒤 그의 두뇌
파장을 읽어 속마음을 읽어내는 첩보위성, 공기중에
먼지 같이 떠다니는 고성능 도청기, 무거운 바위같은
단단한 사물을 힘없이 마음대로 잘라낼수 있는 중성체
사물 절단 시스템, 그리고 약한 광선을 통해 적군의
몸속에 있는 지방분을 점화시켜 화염에 휩쌓이게
한다는 신무기등에 관한 이야기들은 모두 실화였을까요?  

현재 이 비행에서 사령관 인만(Bobbie Ray Inman: 전 국가  
안보협회이사)이 유명하다.  
이 사람은 현재 캘리포니아 샌디에고에 있는 반중력 기체를 만드는  
SAIC(과학 적용 인터네셔널 회사)의 책임자이다.  

윌슨 대령은 또한 다크 스타 라고 명명된, 무인 전기 추진 수색기에 대한  
록히드의 최근 발표가 사실상 하나의 숨겨진 프로젝트라고 말한다.  
이 숨겨진 기술은 캘리포니아 헬렌데일에 있는 록히드 스컨크 작업에  
의해 X-22A를 고안, 제작된 실제의 "다크 스타2"이다(언론공개된 것은 다크스타1.)  

이 다크 스타2 는 두 사람이 운전하는 날개 없는 반중력 비행기이다.  
필자는 1992년 지역 51에서  
U.F.O를 모방한 반중력 비행기가 시험 비행하는 것을 보았다.  
비행할 때, 금속성의 비행 선체는 2초 간격으로 꺼졌다 켜졌다 하는  
강렬한 청백색 불빛에 의해 그 모양이 가려졌다.  
이 강한 불빛이 꺼질 때 비행 선체는 시야에서 사라진다. (그 불빛이  
꼭 꺼져서만은 아니다. )그리고 나서 비행 선체는  
수 백 야드 떨어진 곳에서 빛의 형태로 다시 지평선에 나타난다.  
이것이 이 비행체가 초공간을 통해  
점프를 하며 이동한다는 것을 의미하는가?  
중력은 시공간을 접을 수가 있다.  

미국은 또한 비행시 강한 황금빛을 내는 비행 접시를 띄웠다.  
이것들은 1992년 필자가 이들의 시험 비행을 보았던 곳인  
캘리포니아 란케스트 북동쪽에 있는  
그들의 비밀 시설의 노드롭 항공 우주국에서 만들어졌다.  
윌슨 대령은 군대가 1994년 1월 3일에 외계 기체로부터 은밀히 설계된  
그들의 거대한 반중력 기체인 블랙 트라이앵글 을  
공개적으로 날리기 시작했다고 말한다.  

몇몇 정보자들에 의하면 맥도널 더글라스, 록히드 마틴, 노스롭  
반중력 공장들 은 초고속 터널 셔틀 시스템에 의해서 지역 51과 다른  
예민한 지하 시설물들과 지하로 연결되어 있다고 한다.  
거의 진공 상태인 관을 통하여 자성으로 열차를 공중으로 날리는  
이 시스템은 TAUSS즉 미국 횡단 지하 철도 시스템이라고 불린다.  
이 터널들은 하루에 6마일의 동굴을 파고 바위들을 태우는  
핵 용융드릴로 굴착되었다.  

윌슨 대령은 또한 도살장으로 불리우는 곳에서 발견되는 정체 불명의  
검은 헬리콥터에 대한 해답을 주었다.  
이것들은 보통의 헬리콥터가 아니라 샌디에고의 텔레다인 리안  
항공 회사에서 만들어진 XH-75D또는 XH-Shark로 불리는  
또 다른 반중력 기체이다.  
그는 XH-75D의 많은 부분이 추락한 UFO를 복원한 델타 부대NRO  
사단에서 개발되었다고 말한다.  

마지막으로, 윌슨 대령은 델타-NRO내의 초일급 비밀 이동체가  
평형장치와 함께 군대 트럭 뒤의 받침대 위에 올려져  
배치되어 있다고 주장했다.  
이것은 드문 진동수의 저주파 마이크로웨이브 에너지를 사용하는  
UFO를 격추하기 위해 사용된다고 보도 되었다.  
이 평형장치는 캘리포니아의 아나하임의 LTV에서 만들어졌다.  

반중력 기술을 개발하는 것은 국제적인 일이다.  
러시아는 반중력 이동체를 가지고 있다고 알려졌다.  
러시아의 명망있는 UFO/ET연구 전문가는 일본에서도 격리된  
한 그룹이 반중력 기술을 가지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또한 말한다.  
때때로 적대적이기도 한 아시아의 초 강대국이 이러한 믿기 어려울  
기술을 습득(최고속 병력 배치뿐 아니라, 레이다와 시력에 포착되지  
않는 것, 또한 시간 여행의 잠재적 가능성 등과 같은)함으로써  
서구의 군사 경계를 무너뜨릴 것이라고 합니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97  소종한 회원동정    고시춘 공동대표 2006/03/26 1996 9119
296  긴급 성명) 개악 국방!! 진정한 국민 생명은 잊은 는가?  [8]  전정환 2007/02/14 1996 10962
295  잔치를 하는구만    한연 2010/06/10 1996 10951
294  원빈이 입대한 7 사단    김종혁 2005/12/06 1997 9696
293  9평 독후감 공모전 안내    shs 2006/02/01 1997 10671
292  사고이후    KSJ 2005/07/27 1999 9733
291  자이툰 부대를 아십니까?    오성구 2008/01/09 1999 10347
290  한국안보를 다시 생각한다 !    이선호 2005/10/04 2001 10662
289  척 하면 척이지!!    헵시바 2006/02/03 2001 9748
288  [경악] 어느 목사의 엽기적인 강의... 목사 맞어???    뜨아아 2005/12/23 2002 9158
287      무중력을 실험하다 전자 방패를 만든 사람의 이야기    테슬라 코일(석학) 2005/07/13 2005 10811
286  T-50 세계가 인정하다    뿌듯뿌듯 2007/03/12 2006 9447
285  [photo] 맘에 드는 사진 한 장....    열추적 2008/07/28 2006 9441
284  신문 발전 위원장의 반 헌법적 망언 규탄!    전정환 2006/04/27 2009 9726
283  서평방송(서울평양방송)과 21세기 군사연구    임영선 2008/02/27 2009 10724
282  달마도인이 군에갔다??  [1]  뽕다쥬 2006/02/28 2010 10521
281  그날이 오면…    구글이 2006/03/17 2011 10520
280  미 항모 총 출동    오성구 2008/01/04 2011 10287
279  작은소원    왕주책 2005/08/26 2012 10204
278  지성인의 사고와 관심의 함수    고시춘 공동대표 2006/03/27 2012 9661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 11 [12][13][14][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