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도라산에서 무슨 일이...
이서연  2007-05-04 10:21:59, 조회 : 10,658, 추천 : 2285

지난달 말 아들 면회를 갔다가 도라산 전망대에서 장병의 부모와 입대를 앞둔 청년들을 대상으로‘병영문화 및 병역제도 개선’에 대한 설명을 듣고, 이어서 아들이 근무하는 병영생활관 견학과 제3 땅굴 등 안보현장을 둘러보았다.

  이번 행사는 국민들의 관심이 큰‘병영문화 및 병역제도 개선’에 대해 입영대상자 등 국민들에게 직접 설명함으로써 군에 대한 이해와 공감대를 넓히기 위해 이뤄졌다고 한다.

  국방부는 그동안 신세대 장병에 맞는‘존중과 배려’의 새로운‘선진 병영문화’를 정착하기 위해 관계 부처와 민간 전문가가 함께 참여하는 범정부 차원의‘병영문화개선대책위원회’를 구성, 운영해 오는 등 선진 병영문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쏟아 오고 있다는 것이다.

  이날 설명회 내용 중 군은“군의 전투력 강화를 위해 교육훈련은 어렵고 힘들게 하면서도 내무생활은 가정처럼 즐겁고 편하게 하는 병영을 만들 것이며.”또“모든 장병을 부모님의 품으로 건강하게 보내드리는 게 군의 도리요, 지상명령으로 알고 노력하고 있다.”는 설명이 가장 가슴에 와 닿았다.

  아들을 군에 보내고 여러 가지로 불안한 마음이었는데, 이번 군의 대국민 설명회와 대화, 견학행사는 군에 대한 궁금증을 풀고, 군에 대한 믿음이 가질 수 있는 뜻 깊은 자리였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57  태을주의 종통맥 태을도    서신 2006/06/16 2181 10662
256  알 아라비아 방송사의 히샴 멜헴과 미국 대통령의 인터뷰    코스트 2009/01/30 1842 10662
255  숨어있는 새인물    thjdfl 2007/11/11 2116 10664
254  KBS스페셜 '해병대 병 1000기, 무적의 혼을 잇는다' 방영    공보병 2005/08/18 2309 10666
253  꾸리~ 조르슈 슈파스 ^^    김병남 2007/03/26 2238 10674
252  그립습니다    김병장 2005/09/14 2182 10676
251  안녕하세욥~! f-16자료요청좀 할려구요  [1]  표근태 2007/05/28 2168 10678
250  자이툰 파병 연장은 국익에 엄청난 도움이..    호피무늬 2007/11/01 1895 10684
249  beautiful America (군가 군대 총집합)    오성구 2008/01/10 1958 10684
248  이제 중국도 더 이상 마음을 감출 수 없는가 보다(베이징=CBS 성기명 특파원)_펌    박계향 2010/11/26 1968 10703
247  한국안보를 다시 생각한다 !    이선호 2005/10/04 2029 10712
246  미즈노 교수가 일본에서 하는 일을 알고 있는가?    극일 2005/08/03 2117 10715
245  9평 독후감 공모전 안내    shs 2006/02/01 2023 10717
244  군사기술 게발 유기방지 법을만듭시다!    애국자 2005/06/17 2219 10720
243  일본의 평화헌법9조의 개정과 동아시아 안보협력에 관한 연구    kwk 2005/06/15 2164 10721
242  정말 가고 싶네    길상 2005/11/02 2151 10731
241  [TV] 그루지아 미녀 타티아 관심집중?    열추적 2008/08/11 1872 10760
240  자주국방의 첫 신호탄    이도형 2005/09/27 2151 10762
239  서평방송(서울평양방송)과 21세기 군사연구    임영선 2008/02/27 2035 10769
238  핵폭풍의 연가라는 책 읽어보셨어요? ?    삼순이 2005/08/21 2080 10770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 13 [14][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