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버스안에서] 해봤니?
열추적  2008-09-11 19:18:10, 조회 : 12,738, 추천 : 2085


버스 안에서 해본 철학....

올림픽이 다가오고 개최국의 메인스타디움이 건설되기 시작한다. 스타디움 첨탑 어딘가에 초저속 카메라를 설치해서 전과정을 촬영후에 그 장관을 우리에게 10초만에 펼쳐보여준다. 기초공사는 1초, 지붕을 덮는데도 1초...

만약 우주의 모든 영역도 그와같이 촬영하는 카메라가 있다면, 우리들 각자의 인생은 어떻게 찍혔을까? 행복에 겨워 죽는 사람도 1초 만에 방긋 웃고 공중분해되고, 아무리 불행한 사람도 찡그리는 순간은 1초에 불과할 것이다. '그런 가정이 무슨 쓸모가 있을까? ' 하지만 수백억년에서 무한대에 뻗어있는 우주라는 공간에 인간이 위치하는 한 스케일은 중요할지도 모르지. 하루살이가 평생을 어떻게 살았건 그게 우리에게 중요한 문제는 아닐 것이다. 마찬가지로 더 큰 스케일에겐 인간의 일생 또한 그리 중요한 문제는 아닐 것이 분명하다.

초고온 고밀도의 원시우주, 그러니까  뼈속의 뼛속까지 붙어있던 입자들도 빅뱅이 있고나서 한없이 멀어져니 이젠 수백억년을 달려도 다시 만나진 못한다. 우리 인간들끼리 격렬하게 사랑하고 자식 재롱에 넋을 뺐기어도 그것은 역시 DNA 유전정보라는 꼭두각시줄 끝에 매달려 있다. 신이 그렇게 의도했으나 인간은 그 신의 뜻을 이해하지 못한다. 가장 불합리하고 부조리한 게 있다면 인간의 한계에선 당연히 그 신의 의도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이해 안되는 것이 곧 부조리일 순 없기 때문에 우리가 신을 원망할 순 없다.

하지만 Matter Of Scale...  광활한 우주의 스케일에 우리의 척도를 조금이라도 맞출 수만 있다면 (왜소하기 그지 없는 인간의 개체적 한계일지나 그 우주적 스케일에 우리 심상과 사고의 스케일을 맞추거나 그때 그때 참고 할 수 있는 능력을 획득할 수 있다면) 세상과 인생의 부조리나 불합리가 크다해도  이렇게 대답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 '그건 큰 문제는 아니야...'

그런데 이것도 철학이라는거냐?  버스 안에서 졸다 꾼 백일몽 같은 것 아닌가? 그렇다. 잠꼬대였다..  졸았던 내가 세운 철학의 체계(?)가 열이라면, 플라톤에서 비트겐슈타인까지 철학의 대가들이 세운 철학은 천이나 만 정도 될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알지못하는 이 세상의 체계는 1조 정도 된다면 그 체계나 이 체계나 모순덩어리이긴 마찬가지일터.. 그러니 그건 큰 문제가 아니다..
세상은 네 가지 원소로 이루어져 있다구요? 누가 그러던가요?

p.s
그런데 버스 안에서 왜 이런 요상한 생각을 다 한 걸까?? 오늘 구름이 너무 낮아서였기 때문일까?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57  한국정부가 더 이상 무시당하지 않으려면...    박계향 2009/08/21 2096 10668
256  [좋은소식] 윌리엄 쇼 추모공원..    military 2008/09/16 2094 12292
255  [참고] 디씨인사이드, 디아이진 D700 리뷰  [1]  열추적 2008/09/12 2094 12407
254  [사진모음] 2008 어린이날 전쟁기념관 행사    military 2008/05/05 2093 11379
253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스타트 2007/03/20 2093 10098
252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관한 미 백악관 대변인실 성명자료(영한본)  [3]  박계향 2006/07/06 2092 11589
251  미군 군사연구소의 초특급 비밀공개.    테슬라 코일(석학) 2005/07/13 2092 11361
250  [펌]6월에 잊혀져간 사람들...    미스터김 2005/06/23 2092 9609
249  해군, 독도 방어훈련 참여    군세광팬 2009/02/23 2090 14453
248  지성인의 사고와 관심의 함수    고시춘 공동대표 2006/03/27 2090 9802
247  청와대에서 노무현과 권양숙을 끌어내야 한다.    목성 2006/10/15 2090 9570
246  [안내] 밀리그룹님의 글은 Defense Map > 해군력 게시판으로 이동되었습니다..    military 2008/10/17 2089 12444
245  [추천] 삶이 힘들 때 철학은 위로가 될 수 있을까?    레오파드 2008/08/27 2089 12610
244  주한미군이 한반도에 남아야하는 이유    다연장 2005/09/20 2089 9692
243  [병영문화 개선사례] 11사단 기계화 부대 야회훈련 안전통제시스템 정립    OK army 2008/08/28 2089 12364
242  [인상적] 좋은 사진을 찍으려면 좋은 신발을 사라...    열추적 2008/07/29 2088 11582
241    [re] 저도 해군을 사랑합니다.    military 2006/07/06 2088 10531
240  고마움을 느끼며…    서민 2005/09/29 2086 10055
239  한국 관련 백악관 대변인 성명    박계향 2010/05/26 2085 11768
 [버스안에서] 해봤니?    열추적 2008/09/11 2085 12738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 13 [14][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