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나라지키는 일이 어찌나 힘든지
박경철  2005-07-25 10:19:41, 조회 : 11,036, 추천 : 2467

아침 조간신문에서 군인의 총기 피탈사건 기사를 보면서 너무나 어이없는 일이 벌어지고 있음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동해안 육군 해안초소 인근에서 경계순찰 중이던 군인들을 민간인이 흉기로 찌르고 총기와 실탄을 빼앗아 도주 했다는데... 어찌 신성한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는 군인들에게 이런 일을 벌일 수 있단 말인가

야간 경계근무를 하는 군인들은 오로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한다는 사명을 실천하고 있는 자들이다. 군인은 전지전능한 인물이 아니다. 평범한 국민의 자제들이다. 군인의 기본임무를 수행하는데도 힘겨운 훈련을 거쳐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적과 싸워 이기도록 훈련하고 있지만 전쟁이 벌어지면 죽는 자들도 많다.

얼마 전 GP 총기난사사건으로 국민의 지탄을 받고 군인들은 지금 사기가 크게 떨어져 의기소침해 있을 것이다. 국민의 신뢰가 떨어진 군은 임무를 수행 할 때 힘들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그런 군인들을 위로해 주지는 못할망정 임무수행을 방해하고 흉기로 찌르며 총기를 탈취하면 군은 누구를 위하여 잠을 자지 않은 채 근무를 해야 하는가? 군인은 과연 누구를 위하여 종을 울려야 한단 말인가?

군을 잘못했다고 한다면 다음부터 군인의 총부리가 어디로 향하겠는가? 총기를 피탈 당하지 않으려고 국민들을 의심하면서 총구가 국민에게로 향하지 않을까? 군은 국민의 자제들이다. '금쪽같은 내 자식'를 키워서 군에 보냈듯이 군에 있는 동안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도록 우리 모두는 성원과 격려를 보내 그들의 사기를 올려 주어야 하지 않을까? 이번 일은 전적으로 탈취범의 범죄행위이며, 어른들의 무관심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해야 옳을 것이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37  [감명깊었던] 보잉사 CEO의 인터뷰..    열추적 2008/08/13 2171 11073
236  예비군에도 치마바람이??    깡다구 2006/09/28 2307 11065
235  달마도인이 군에갔다??  [1]  뽕다쥬 2006/02/28 2243 11063
234  [베스트셀러] "께달음의 연금술"을 읽고...    군세광팬 2009/02/20 1911 11059
233  그립습니다    김병장 2005/09/14 2340 11058
232  와봐!! 핫바! 바밤바!!    기사돌이 2006/02/21 2294 11056
231  전쟁기념관이 우리에게 적정한 말인가?    이상현 2006/12/24 2359 11050
230  다가올 가을 책 한권 어떨까요?    왼발잡이 2005/08/21 2390 11050
229  핫라인 핫라인    별이 2007/04/25 2395 11047
228  잊혀진 승리-5 (우리의 덕수궁)    이 탁 2005/05/07 2425 11047
227  [TV] 난 참 바보처럼 살았군효...    열추적 2008/08/11 2117 11042
226  요덕스토리 봅시다 !    이선호 2006/04/01 2308 11042
225  5.11 택티컬 구매    gkeshop 2006/03/24 2402 11038
224  오늘밤 LA 하늘엔 탄도탄요격 실험의 환상적인 오로라쇼가    LA교포 2005/09/23 2420 11037
 나라지키는 일이 어찌나 힘든지    박경철 2005/07/25 2467 11036
222  한국정부가 더 이상 무시당하지 않으려면...    박계향 2009/08/21 2229 11035
221  강정구의 주장에 과잉동조하는 한 젊은이의 글을 소개함    이선호 2005/10/17 2181 11035
220  신기한 무기에 대한 질문 진짜 궁금하네요    궁금한사람 2006/02/20 2558 11034
219  다뜻한 인정을 ….    KSJ 2005/07/07 2497 11032
218  [단상] 故 김추기경님! 좀 조용하게 보내 드리자!    군세광팬 2009/02/20 1960 11031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13] 14 [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