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고마움을 느끼며…
서민  2005-09-29 10:29:45, 조회 : 10,157, 추천 : 2127

고마움 다시 한번...

우리 가족들은 지난 주말(9월24), 충남 예산군 덕산에 있는 외가에 갔습니다. 올 추석은 토. 일요일이 끼인 3일 연휴인데다 아버지께서 회사일이 바빠 추석연휴 때 외가에 다녀올 기회를 갖지 못함에 따라 이날 온 가족이 함께 가게된 것입니다.

요즘 농촌은 들판이 온통 황금빛으로 물들고, 온갖 과일이 탐스럽게 익어가고 있어 그야말로 풍요롭고, 아름다운 풍경이었습니다. 그래서 우리 가족은 모처럼 답답하고 요란한 도시를 벗어나 정겨운 농촌 풍경을 마음껏 즐기며 외가가 있는 마을 입구에 도착했는데... 아니 이게 웬 일입니까? 언제 그랬는지 마을을 끼고 흐르는 하천 제방이 무너져 많은 농경지가 토사로 뒤덮였으며, 쓰러진 벼들이 세워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물론 외할머니 논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우리가 간다는 소식을 듣고, 마을 입구까지 나와 기다리시던 외할머니는 “추석 전 후에 내린 국지성 호우로 하천이 범람하고 제방이 무너져 많은 피해를 입었으나 곧 바로 군인들이 달려와서 마대로 제방을 쌓고, 쓰러진 벼를 일으켜 세워 줌으로써 그나마 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면서 “피해 복구를 나온 군인들이 마치 제집 일을 하듯 헌신적으로 해줘서 너무나 고마웠다”고 말했습니다.

외할머니 말씀을 듣고, 국방의 임무에 여념이 없으면서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도 늘 앞장서고 있는 우리 군이 진정으로 국민을 위하는 국민의 군대임을 새삼 느끼며, 군인 아저씨들에게 뜨거운 박수를 보냅니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37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스타트 2007/03/20 2131 10194
236  [현충일] 전쟁기념관에 다녀와서..    military 2008/06/11 2130 9752
235  달마도인이 군에갔다??  [1]  뽕다쥬 2006/02/28 2130 10764
234    [re] 저도 해군을 사랑합니다.    military 2006/07/06 2129 10634
233  청와대에서 노무현과 권양숙을 끌어내야 한다.    목성 2006/10/15 2129 9679
232  [경악] 어느 목사의 엽기적인 강의... 목사 맞어???    뜨아아 2005/12/23 2129 9395
231  주한미군이 한반도에 남아야하는 이유    다연장 2005/09/20 2129 9797
230  미 항모 총 출동    오성구 2008/01/04 2128 10571
229  중요한 부분??    이혁 2006/09/27 2128 10241
228  아무리 자유가 있다하지만 이건 아니다    이혁 2006/08/16 2128 10197
227  참…부럽네요…    이대중 2006/01/13 2128 10031
226  아침에 나라 영원히    시인 2005/08/18 2128 9986
225  [전쟁] 미국은 북한을 절대로 공격하지 못한다    펌 2005/06/21 2128 10857
224  미디어로써의 인터넷의 미래    엑스뻥트 2008/08/12 2127 10722
223  그날이 오면…    구글이 2006/03/17 2127 10782
222  홍목사는 민no당에 숨어있는 ◑양의 탈을쓴 살인마◐    홍목사 2006/02/10 2127 11130
221  그들은 무엇을 원하는가?    민수 2005/12/14 2127 9705
 고마움을 느끼며…    서민 2005/09/29 2127 10157
219  사고이후    KSJ 2005/07/27 2127 9975
218  서평방송(서울평양방송)과 21세기 군사연구    임영선 2008/02/27 2126 10980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13] 14 [15][16][17][18][19][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