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외고집 국방백서’
군세광팬  2009-03-06 11:19:44, 조회 : 14,759, 추천 : 1956
- Download #1 : 한국__공군의_F_16_전투기.jpg (174.8 KB), Download : 199


- 한해 국방비 ‘북한 총소득’ 맞먹는데도... -

- 남-북 병력·무기 등 단순 숫자비교 반복 -
- 종합전투력 시뮬레이션 자료조차 “없다” -

  
북한 육군 전차 3900대, 남한 2300대. 북한 해군 전투함정 420척,
남한 120척. 북한 공군 전투기 840대, 남한 490대.

최근 공개된 <국방백서 2008>에 나오는 ‘남북한 군사력 비교’의 일부 내용이다.
북한이 남한보다 전차는 1600대(1.7배), 해군 수상전투함은 300척(3.5배),
공군 전투기는 350대(1.7배)가 더 많다.

누가 봐도 북한의 압도적인 우세다.
여기에 북한은 지상군 전력의 70%를 평양~원산 이남 지역에 배치해
유사시 기습을 노리고 있다.

국방부는 1988년 국방백서를 펴낸 이후
줄곧 남북한의 병력, 전차, 야포, 전투기, 전투함 같은 수를 비교하는
‘단순수량 비교방식’(bean counting)으로 남북 군사력을 평가한다.

국방부 관계자는 “시뮬레이션을 통한 남북 종합전투력 비교에 대한 자료는 없다”며
“군에서는 공식적으로 단순수량 비교방법을 사용하고 다른 비교방법은
객관성과 신뢰성이 떨어져 사용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하지만 질은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양만 내세우는
단순수량 비교는 한계가 분명하다.

한국전쟁 초기에 티(T)-34 전차를 앞세운 북한에 속수무책으로 당한 기억 때문에,
우리는 ‘1600대나 많은 북한 전차’를 민감하게 받아들인다.

그런데 지난해 11월 국회 국방위는 예산심사보고서에서
“남북 전차전력은 수적 열세에도 불구하고 질적으로 우리가 다소 우세하다”고 밝혔다.

북한이 보유한 3900대 전차 내역을 보면,
T-34 62대, T-55/54 2767대가 눈길을 끈다.
T-34는 제2차 세계대전 때 옛소련군이 사용한 전차다.

T-55/54는 옛소련이 T-34의 후속모델로 1957년 개발해,
북한엔 1964년에 처음 도입됐다.

이 전차는 사격의 정확도가 낮고,
눈비가 오거나 밤에는 전투 능력이 떨어진다.
엔진실과 승무원실이 분리되지 않아 매연과 가스로
오랫동안 작전을 벌이기도 어렵다.
북한 전차 3900대 가운데 70%가
2차대전과 50년대 개발된 낡은 장비다.

북한 신형 전차는 1977년 도입된 T-62 310대,
1992년 도입된 천마호 93대 등 400여대 정도다.
그러나 T-62와 천마호 전차는 화력과 방호력 면에서
남한의 K-1, K1A1 전차 등에 못미친다는 평가다.
북한 신형 전차를 능가하는 K-1과 K1A1을 남한은 1200여대 갖고 있다.

<국방백서>는 북한이 기습남침을 하려고 지상군 전력의 70%를
평양~원산 이남에 배치해 놓고 있다고 한다.

그럼 남한은?
한국 지상군 전력의 80%가량이 대전 이북에 배치되어 있다.

육군병력 52만명 가운데 충청·영남·호남 등 후방을 관할하는
제2작전사령부의 정규 병력은 3만여명이다.
나머지 육군 병력과 전차, 화포 등 장비들은
서울, 경기와 강원 지역에 집중배치돼 있다.

남한은 북한의 기습에 대비해,
지상군 전력을 대전 이북에 전진배치해 놓았다고 설명한다.
지상군 전력의 대부분을 상대방의
코앞에 집중배치해 놓은 것은 남북이 마찬가지다.

북한이 3.5배나 많다는 해군 수상전투함 숫자에도 거품이 있다.
전투함정의 진짜 능력을 알 수 있는 것은
배수량을 모두 합친 총 t 수치다.

총 배수톤수로 보면 남한이 북한보다 1.7배 우세하다.
배가 크면 미사일 등 강력한 첨단 무기를 실을 수 있고,
좀더 높게 자리잡은 레이더로 멀리까지 감시할 수 있다.
적을 먼저 발견해 더 강력한 화력으로 상대방을 제압할 수 있는 것이다.

남한은 최초의 이지스함인 세종대왕함(7600t)과 4500t급 구축함 6대 등
1000t급 이상 함정을 40여척 보유한 반면,
북한의 대표적인 전함은 서호급(1640t) 등 3척에 불과하다.

북한은 연안 방어를 하는 100t 이하의 소형함 위주라서
높은 파도에 약하고 먼바다로 나가지 못한다.
야간 작전 능력도 한계가 있다.

남한보다 350여대나 많다는 북한 공군 전투기도 실상은 다르다.
북한은 미그-29 30대, 미그-23 46대, 미그-21 170대, 미그-19 159대,
중국형 미그-21인 제이(J)-7 120대, 미그-15 35대 등을 보유하고 있다.
북한 전투기의 53%는 미그-19와 21이다.
미그-19, 21은 50년대 개발된 전투기로
현대 항공전을 수행하기엔 낡았다.

북한 전투기 가운데 비교적 신형인
미그-29와 미그-23을 합치면 76대가량이다.
미그-29와 미그-23과 같은 등급인 에프 16은 한국이 136대 갖고 있다.

동급 첨단 전투기로 따지면 남한이 67대가량 더 많다.
또 남한이 가진 F-15K 39대는
북한 어떤 전투기와 싸워도 이길 수 있는 고성능 전투기로 꼽힌다.

합참은 지난해 10월 국정감사 때
“북한 공군 항공기 대부분이 야간 작전능력과 정밀공격 능력이 제한되는 반면,
한국은 고성능 항공기 면에서 우세하여 전천후 정밀 공격능력이 앞선다”고 설명했다.

남한 군사력의 우위는 국방비에서도 확인된다.
남한은 적어도 80년대 초부터 북한보다 더 많은 군사비를 써왔다.

2006년 기준으로 남한의 국방비는 246억달러다.
같은 해 북한의 국민총소득 256억달러와 맞먹는 규모다.
이 해 북한의 실질군사비는 국민총소득 30%인
85억달러에 그치는 것으로 국방부는 추정한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37  자기야! 걱정마, 마음변하지 않고 기다릴께...    군세광팬 2009/02/20 1964 10973
136  국정원 개혁 범국민궐기대회    송영인 2008/10/28 1964 11835
135  목줄은 이렇게 조여야 한다    한연 2010/05/28 1962 10919
134  [한 생각] 나의 2020은 무엇인가?    military 2008/10/08 1960 12943
133  자이툰 파병 연장은 국익에 엄청난 도움이..    호피무늬 2007/11/01 1958 10789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외고집 국방백서’    군세광팬 2009/03/06 1956 14759
131  [영화]속 명대사... 웰컴 투 동막골 (2005)    military 2008/10/16 1949 12415
130  금강산 안 가신다는 어르신들..    김병장 2008/08/11 1948 10645
129  왜 두려워 하시오    문덕 2005/08/29 1947 9213
128  오바마 대통령 연설 : 폭력적인 극단주의에 굳게 맞서는 자세    military 2010/01/09 1945 9789
127  가을을 타는 남자들에게 주고 싶은 글    박계향 2009/08/25 1945 11095
126  내 마음의 '워낭소리'를 들어라.    군세광팬 2009/03/04 1945 15037
125  [TV] 그루지아 미녀 타티아 관심집중?    열추적 2008/08/11 1942 10875
124  독도함에 수직 이착륙 스텔스기 F-35B를 올리게 되면...    군세광팬 2009/03/04 1940 14492
123  [고급정보]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주민번호 거래 `콸콸콸`    군세광팬 2009/03/06 1937 15076
122  [TV] 2008 로보콘코리아 중계방송시청 개인적소감    열추적 2008/07/19 1936 9029
121  세미나 안내 - 북한 경제의 현황 평가 및 향후 전망    코스트 2008/11/07 1933 11668
120  [야구 대전략] 호시노 감독의 말 & 말    레오파드 2008/08/22 1930 11852
119  2011년 오바마 대통령의 연두교서 전문, 동영상.    military 2011/02/06 1928 8850
118  [에세이] 30년 실연의 거시경제학    열추적 2008/09/30 1926 11676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13][14][15][16][17][18] 19 [2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