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Hot News] 北의 아들, 남한 새엄마 상대 100억대 첫 상속권 소송
군세광팬  2009-02-24 13:16:12, 조회 : 11,129, 추천 : 1938

6ㆍ25때 아버지와 헤어져 북한에 남겨진 자녀들이 남한에 있는 계모를 상대로
유산 상속권을 주장하는 소송을 벌이게 됐다.

탈북자들이 재혼을 하기 위해 북한에 있는 배우자를
상대로 이혼소송을 제기한 적은 있지만,
북한에 체류하고 있는 자녀들이 남한의 가족을 상대로
상속권을 제기하는 소송을 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24일 서울중앙지법에 따르면 북한에 거주하는 윤모 씨와 동생 3명이
남한에 있는 계모 권모 씨와 권씨의 자녀 4명을 상대로
상속받은 토지의 일부 지분 등을 요구하는 상속권 소송을 제기했다.

휴전선을 넘나드는 상속권 소송의 배경은 6ㆍ25로 거슬러 올라간다.
북한에서 2남 4녀를 두고 살던 고(故) 윤모 씨는 전쟁이 발발하자
장녀만 데리고 남한으로 넘어왔다.

다시 북한으로 돌아갈 길이 요원해지자 윤 씨는 1953년 미군정법령에 의해
자신이 임시로 거주하던 주소를 본적으로 삼아 가호적을 만들었다.
처음에는 가호적에 가족을 1명도 넣지 않았다가
4년후 북한에 있는 아내와 남한으로 데려온 딸만 추가했다.

서울 영등포에서 병원을 운영하며 넉넉한 생활을 누렸던 윤 씨는
1959년 북한에 있는 아내가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1952년 사망한 것으로 사망신고를 했고, 이후 권모 씨와 혼인신고를 했다.

윤 씨는 권 씨와의 결혼생활에서 2남 2녀의 자녀를 두면서도
북한에 있는 가족들을 그리워했고, 같이 북한에서 내려온 장녀에게
"죽고 나면 재산을 북한에 있는 가족들에게도 물려주고 싶다"는 말을 해왔다.

윤 씨는 1987년 사망했지만 장녀는 윤 씨의 뜻을 따르기 위해
북한을 상대로 구호활동을 벌이는 선교사들을 통해
헤어진 가족들의 소식을 물었고 지난해 2월 4명의 형제가 살아있다는 것과
그 주소를 확인할 수 있었다.

그러나 윤 씨가 사망 전 7년간 병석에 누워있는 동안
권 씨는 100억대의 윤 씨 소유 부동산을 자신 앞으로 증여해 놓았고,
윤 씨 사망 후 재산권을 독점적으로 행사하고 있었다.

이에 선친의 유산을 한 푼도 상속받지 못한 북한 자녀들이
선교사를 통해 자필 소송 위임장을 보내왔고,
휴전선을 넘나드는 상속권 소송이 시작된 것이다.

유산 상속을 놓고 벌이는 소송이 국경이나 이복형제 관계를 뛰어넘는
일은 드물긴 하지만 충분히 가능하다.

2007년에는 대만 출신 라면 기업가인
안도 모모후쿠 전 일본 닛신식품 회장의 자녀들이 일본과 대만의 국경을 뛰어 넘는
상속권 소송을 벌인 일도 있었다.

안도 전 회장이 두번째 부인과의 사이에서
낳은 딸 우메이허가 유산 상속분을 놓고
회장의 세번째 일본인 부인과 이복형제들을 상대로 소송을 벌인 것이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97  '큰일꾼, 난사람' 박계향 편집장님께!    군세광팬 2009/03/06 1972 14700
96  [잡담] 점심의 American Beauty    열추적 2008/10/17 1965 12584
95  [좋은소식] 위기속 돋보인 현대차의 행보    Dr.K 2009/03/04 1965 14664
94  높으신 분들은 모를 '병영생필품 1,386원'의 실체    군세광팬 2009/02/19 1964 10827
93  [좋은소식] LCD는 쉴틈이 없다    Dr.K 2009/03/05 1964 15138
92  [번역] 힐 차관의 북한 방문 (U.S. tries to salvage Korea atom deal)    김지예 2008/10/02 1964 11958
91  자신을 한번 돌아보세요  [1]  최덕영 2008/07/21 1964 8907
90  [생활의 달인] 여친 안심하고 귀가시키기 프로젝트 ^^    열추적 2008/06/13 1961 9365
89  [잠까안만 잠깐만] 컴퓨러백신 아무리 좋다해도..    열추적 2008/08/15 1956 11928
88  [축구] 한국-요르단 축구예선전을 보고..    열추적 2008/06/02 1956 9578
87  [단상] 故 김추기경님! 좀 조용하게 보내 드리자!    군세광팬 2009/02/20 1947 10970
86  [진정?] Tank와 Web의 공통점    열추적 2008/07/22 1947 8958
85  [TV] KBS 대한민국60년,역사가 움직인 순간들(8월12일자편)    열추적 2008/08/13 1946 11130
84  [TV] MBC-갤럽 여론조사결과, 드디어 인터넷-신문 역전!!    열추적 2008/08/16 1944 11538
83  히딩크에게 박수칠때 우리가 잊는 것..    열추적 2008/07/24 1943 9809
 [Hot News] 北의 아들, 남한 새엄마 상대 100억대 첫 상속권 소송    군세광팬 2009/02/24 1938 11129
81  남북 軍 당국 고강도 `설전'    군세광팬 2009/02/21 1938 11216
80  [주거] 사는 곳의 지정학적 위치    열추적 2008/06/26 1938 8645
79  전문가집단에 대한 개혁    고시춘 공동대표 2006/04/20 1930 10189
78  [잡담] 지금 야구 몇 대 몇 이야?    열추적 2008/08/17 1929 12158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 21 [22][23][24][25]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