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정부에 강력 항의 부탁드립니다
시민  2006-04-16 23:33:56, 조회 : 8,947, 추천 : 2009

정신질환 관련 국가유공자 상이등급에 대하여

국가유공자 상이등급 판정제도를 민원인 중심으로 개선하겠다는 정부의 의지는 환영할 일이나 정신질환과 같은 진행성 질환이라 하여 2∼3년마다 주기적으로 신체검사를 받아 상이등급을 재조정 받을 수 있게 하는 한시장애 판정제도는 자칫 잘못 적용하면 상이등급을 하향화하는 도구로 전락될 가능성이 있으며, 또 다른 민원을 불러일으킬 소지를 충분히 내포하고 있다고 생각됩니다(이것이 어떻게 민원인 위주로 바뀌는 제도 입니까? 민원인인 그 당사자나 가족에게 부담과 힘이 들게 하는 것이 민원인의 위주로 바뀐다는 겁니까? 빤한 거짓말을 하고 있지 않습니까?) 정신적인 문제의 경우 상황에 따라 단기간의 호전으로 비추어 질수도 있는 문제로 가장 적절한 판정은 전역 당시의 군병원에서의 장기 입원에 의한 병상일지에 의한 장기 관찰에 의한 판정이 가장 중요한 잣대가 되어야 할 것으로 생각 됩니다(민원인 중심의 상이 등급 판정이라 하면, 이 질환의 특이성에 비추어 볼 때 가장 적절하고 타당성 있는 등급 판정은 전역 당시의 군 병원의 병상일지에 의한 등급 판정을 하여 현재의 상이 등급과 비교하여 지나치게 낮은 등급을 받으신 분들은 자동으로 등급을 상향시켜주셔야 될 것이라 사료됩니다, 그 이유는 공상 또는 전상으로 국가유공자가 되신 분들의 질환 원인이 군에서 발생했다는 것으로 이는 국가가 무한 책임을 져야 하는 이유에 해당되므로 그러합니다. 재차 말씀드리지만 현재의 질환상태를 강조한 나머지 병상일지에 준하는 장애 판정을 도외시하고 아주 낮은 등급 판정을 받으신 분은 전역이 이루어질 그 당시의 군 병상일지에 준한 상향 판정으로 해 주시는 것이 옳다고 생각됩니다. 더 했다 덜 했다를 반복하는 이 질환의 특성상 최악의 상태를 기준으로 삼는 것이 진정 민원인을 위하는 처사라 사료됩니다. 이후 병세가 더 좋지 않아져 현재의 질환이 악화되었을 시 현재의 제도로도 재분류 신체검사를 신청 충분히 재판정 받도록 되어 있지 않습니까? 2∼3년마다 주기적으로 신체검사를 민원인의 요청 없이 통보에 의하여 피동적이며 반 강제적으로 또는 의무적이며 일괄적으로 실시하는 것은 민원인 중심이며 합리적인 것이 아니라 행정 편의적이며 한건 주의적으로 민원인의 눈에는 비추어질 수 있으며 민원인에게 또 다른 상처를 남기는 결과를 낳을 수 있습니다. 신검 대상자가 되는 당사자의 의견이나 요청이 전혀 반영이 안 된 상태로 실시한다! 이는 민주주의의 기본에 큰 훼손을 가져오는 조치라 하겠습니다)

국가유공자 되시는 당사자나 그 가족의 입장에서 신중히 생각해 보십시오.

이 질환은 당사자는 물론 그 가족 또한 엄청나게 힘들게 만드는 질환입니다. 당사자나 가족이 장기적이고 꾸준한 노력에 의하여 최소한의 장애를 극복하려는 노력과 의지마저도 등급 하향에 따른 우려로 오히려 방치내지 포기할 염려 또한 있음을 간과하지 마시고 신중에 신중을 기하고 진정 민원인 위주로 개선하겠다는 의지가 있으시면, 2∼3년마다 주기적으로 신체검사를 실시하되, 당사자나 그 가족이 원치 않을 시는 현행 등급을 유지시켜주는 방향이 적절한 처사라 생각됩니다. 보훈과 관련 업무를 보시는 분 또한 정책을 입안하시고 국민을 먼저 생각하시는 위정자 되시는 분을 비롯하여 모든 관계되시는 분들께서는 내 자식, 내 가족, 내 집인 일이라 생각하시고 신중에 신중을 기해 주시기 바랍니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57  [뉴스화제]의사연봉보다 더 많이 버는 블로그..    김병장 2008/07/23 1644 8274
456  [잡담] 황금 캐노피의 비밀..    열추적 2008/07/01 1805 8276
455  [잡담] 제가 군인을 부러워 하는 점...^^    military 2008/06/26 1718 8310
454  [잡담] 선생님과 지휘관의 차이    열추적 2008/06/27 1768 8319
453  21세기 군사연구소여! 영원불멸하소서!  [1]  군세광팬 2009/02/06 1757 8323
452  [잡담] 요즘 현대자동차들을 보면서 드는 생각..    열추적 2008/07/01 1722 8325
451  [주거] 사는 곳의 지정학적 위치    열추적 2008/06/26 1811 8381
450  사랑의 에너지    장광호 2011/09/17 1928 8466
449  1월 25일, 오바마 대통령의 국정연설 한글 번역문    박계향 2011/02/07 1683 8473
448  국정원 인사 교체, 나약한 정보기관으로 만들 수도…    박계향 2011/03/26 1621 8535
447  [직딩] 인기아나운서 사직의 변    열추적 2008/06/04 1652 8543
446  자신을 한번 돌아보세요  [1]  최덕영 2008/07/21 1835 8613
445  머스탱을 기다리며..    열추적 2008/06/14 1877 8672
444  [진정?] Tank와 Web의 공통점    열추적 2008/07/22 1825 8687
443  2011년 오바마 대통령의 연두교서 전문, 동영상.    military 2011/02/06 1881 8754
442  어떤 커뮤니티    열추적 2008/06/15 1865 8824
441    [re] 李국방 "현장 지휘관에 작전권한 위임"  [1]  박계향 2009/02/17 1760 8838
440  [잡담] 지하철안에서 벌어진 이상한 현상..    열추적 2008/06/17 1774 8865
439  어떤 ‘정의로움’도 ‘국익’보다 앞설 수는 없다    박계향 2011/02/22 1918 8898
 정부에 강력 항의 부탁드립니다    시민 2006/04/16 2009 8947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 3 [4][5][6][7][8][9][1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