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초잡담] 90년대의 행복..
열추적  2008-08-08 15:34:00, 조회 : 14,825, 추천 : 2525


얼마 전 대중가요그룹 Cool의 재결성 소식과 함께 그들의 공연장면을 TV에서 봤습니다. 정작 한창 전성기를 구가할때는 시끄럽기만 하고.. 그런데 그때도 없던 관심이 새록새록, 노래들을 보고 듣고 있자니 관심 없었다면서 노래들은 다 알겠더군요... 한창 악동같던 이미지들은 다 어디로 가고 이제 저처럼, 같이 늙어가는 아저씨 둘이서 땀을 비오듯 쏟으며 열창을 하는 모습을 보니 왠지 모르게 찡~

그런데 오늘 찜통 같은 공기를 헤치고 길을 걷다보니 다시 그들의 노래가 들려옵니다. 대중가요란 건 시대에 대한 메타포인지, 혹은  자동연상기제인지... 그 시절 유행하던 노래가 들리면 그 시절이 바로 쭈르륵 딸려나오는 오묘한 기능과 작용이 있답니다.

90년대 중반의 여름날들. 토요일 오후엔 퇴근길에 빼놓치 않고  명동의 메트로미도파(현 롯데 영플라자 자리) 지하 Power Station이란 대형음반점에 들리곤 했습니다. 그때마다 Cool의 여름음악들이 꽝꽝 스피커를 울려대곤 했었죠... 일테면 '이오싸스~ 점포 맘포~ 같이 삽시다...~' 등등...

그 노래를 BGM으로 들으면서 허겁지겁 재즈음반들을 바구니에 쓸어담던 그 시간이 제 90년대의 행복이었습니다...^^

그렇게 허겁지겁 음반들을 쓸어담다가 지금은 대학강단에 서고 계신 중졸작가 '장정일'씨를 보게되었던 거죠.. 뭔가 잔뜩 찌뿌린 표정으로 재즈코너 앞에 서계셨습니다. 아! 그 때 재즈음반에 사인이라도 받는 건데.... 그 당시엔 장정일씨가 엄청난 재즈매니아란 사실을 몰랐었던 것 같습니다.


그 당시엔 저도 재즈매니아라고 뻥치고 다녔었는데...ㅋㅋ
그 때 산처럼 쌓았던 재즈음반들 다 정리해버렸으니 이젠 행복이 안 남기고 사라진걸까요? ㅠㅠ

P.S
사이트 메인에도 리뷰가 있는  마르크 블로크의 '이상한 패배'란 책은 오래도록 기억에 남는 저작이었습니다. 이 책은 장정일 님이 아니었다면 만나기 힘들었을지도 모르는 책이었죠.. 장정일의 '독서일기'를 읽다가 알게된 책이니까요..

이문열의 삼국지에 비해 장정일의 삼국지는 어떨까? 이 의문은 여전히 풀리질 않고 있습니다...
왜냐? 아직 못 읽고 있으니까.....


P.S2
그런데 정말 어제 오늘 날씨.. 말야말야~ 절기값을 톡톡히 하네요... 완죤 찜통입니다...
이건 뭐 쌈싸먹기보단 ........... 찜쪄먹어~ -_-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37  [영상] 국정원 개혁 범국민 궐기대회    송영인 2008/10/30 2698 15163
436  마타하리... 참 예쁘네요....    military 2008/08/28 2487 15148
435  [기사번역] 부시 사절의 개성공단 방문을 거절한 북한  [1]  김지예 2008/08/08 2738 15141
434  [잠깐 통계] 해외파병장병 선발 경쟁률...    military 2008/10/16 2281 15136
433  인생은 참아야 한다!!!    군세광팬 2009/02/28 1879 15124
432    [re] 슈퍼아머 Mark-Ⅰ,Ⅱ,Ⅲ    박계향 2010/03/11 2682 15096
431  [단신] 네덜란드, 무게 3g짜리 잠자리형 비행체로봇 개발    military 2008/07/25 3016 14975
430  [고급정보]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주민번호 거래 `콸콸콸`    군세광팬 2009/03/06 1838 14902
429  내 마음의 '워낭소리'를 들어라.    군세광팬 2009/03/04 1846 14862
428  사상 첫 전투함 파병..어떤 준비했나?    군세광팬 2009/03/03 1701 14853
 [초잡담] 90년대의 행복..    열추적 2008/08/08 2525 14825
426  日서 독도에 부친 편지가 반송된 이유는?    군세광팬 2009/02/26 1895 14812
425  [좋은소식] LCD는 쉴틈이 없다    Dr.K 2009/03/05 1757 14708
424  어느 천재 작가가 쓴 작별의 편지    military 2010/01/26 2862 14696
423  [좋은소식] 국내건설사, 해외실적 고공비행    Dr.K 2009/03/05 1715 14681
422  오바마 대통령 연설: 새로운 시작    박계향 2009/06/08 1776 14678
421  중국의 야전삽..기능 참 많네요 ㅎ    비글 2010/05/11 2747 14624
420  2010년 5월 20일 천안함 침몰 사고에 대한 민군합동조사단 결과 발표 자료    military 2010/05/21 2856 14599
419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외고집 국방백서’    군세광팬 2009/03/06 1849 14592
418    [re] 국군 해외파병 역사 40년    박계향 2009/03/08 1925 14575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 4 [5][6][7][8][9][1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