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과거에서도 이렇게 ….
이순신  2005-07-19 10:24:16, 조회 : 11,348, 추천 : 2362

고뇌에 찬 결실...

얼마 전 중부전선에서 발생한 총기난사사건에 대한 책임을 물어 군단장과 사단장은 3개월 감봉처분 하고, 부소장은 구속처리 한 결정은 군으로서 공정하게 처리했다고 판단된다. 일부 네티즌들은 부소장만 구속하고 사단장․군단장은 구속하지 않은 것은 공정하지 못하다며 군을 불신하는 것은 군을 이해하지 못한 것 같다.

“성웅 이순신”이라는 연속극에서 임금(선조)의 출정 어명을 따르지 않았다는 죄로 삼도 수군통제사인 이순신을 고문 한 후 백의종군케 하는 모습을 보았다. 전황(戰況)은 출정할 수 없는 데 어명을 따르면서 무고한 부하들과 함선을 잃을 수 없었기 때문이다. 전선의 지휘관에게 맡겨 두었어야 했다. 조정의 형편을 모르는 것은 아니나 출동할 수 없는데 어명(御命)만을 강조 한 결과 원균이 대패하고 만다.

이번 사건으로 목숨을 잃은 장병들의 명복과 유족들에게 위로를 보낸다. 하지만 사건처리가 사단장 ․ 군단장을 옷 벗기는 것만이 능사는 아니라고 본다. 군 지휘부에서 결정한 사안에 대해 사사건건 왈가왈부하면 군은 사기가 떨어질 수밖에 없다. 네티즌은 국민을 대표한다고 보는데... 이럴 때 일수록 위로와 격려도 보내주어야 한다. 사고 없는 군이 되기를 바라면서...국민의 자식들이기 때문이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37  역사가 얘기 해주는데 아직도 몰라서야???    공무가 2006/08/22 2423 11783
436  9평 공산당 - 중국 공산당에 대한9가지 논평    임성준 2006/02/08 2407 11037
435  군사기밀의 한계    고해 2014/08/20 2401 18435
434  평화의 파수꾼으로    한연 2010/01/25 2398 12578
433  직업군인분들을 위한 SC제일은행의 신용대출 안내  [1]  담당자 2005/10/24 2396 12392
432  원숭이와 여자가 동거하여    목성 2006/04/26 2385 12038
431  7월 6일 KTV "광복 60년 우리를 말한다"    military 2005/07/08 2383 10604
430  [영상]키리졸브, 핵항모 '존스테니스'의 위용    military 2009/03/12 2367 16714
429  신기한 무기에 대한 질문 진짜 궁금하네요    궁금한사람 2006/02/20 2365 10564
 과거에서도 이렇게 ….    이순신 2005/07/19 2362 11348
427    어떻게 이렇게까지...  [1]  박계향 2009/02/07 2359 13025
426  보도자료에 새로운 기사 두개 올렸습니다.    military 2005/06/25 2356 9962
425  항공기의 식별마크    이상현 2006/12/19 2348 11627
424  사회복무제도 세미나 안내입니다.    military 2007/11/24 2345 11095
423  회고하는 "초청의 말씀"    고시춘 공동대표 2006/04/21 2344 10521
422  10월중 군사세계 행사 안내입니다!!! 제3회 한일안보포럼, etc.    military 2005/10/11 2344 10199
421  노병은 죽지않고 행진한다 !    이 탁 2005/08/16 2343 10062
420  새해의 새로운 마음으로    김희진 2006/01/02 2340 10441
419  훈련모습    이종섭 2006/12/19 2339 10430
418  이제는 국민들에게 고발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강승균 2007/03/26 2335 11037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 4 [5][6][7][8][9][1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