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펌]6월에 잊혀져간 사람들...
미스터김  2005-06-23 14:26:48, 조회 : 9,510, 추천 : 2047

      병영 진단 방향이 정확해야...

육군은 최전방 GP 총기사고가 언어폭력 등 내무부조리와 근무기강문란이 원인이었던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병영저변 실태파악에 들어갔습니다. GP·GOP 등 경계 부대와 취약지역에 대해서는 특별진단 팀을 운용, 점검키로 했는데요, 진단작업은 대대급 이상 지휘관들을 책임자로 계급별간담회, 자살·탈영 등이 우려되는 관심병사심층면담, 소원수리 등의 방법을 통해 벌이기로 했습니다.

또한 내달에는 사단급 이상 지휘관이 참석하는 토론회를 열어 신세대병사들의 복무관리와 신 병영문화 창달방안 등을 논의키로 하고, 장병기본권 전문상담관 시험운영과 초급간부의 표준 인성검사, 최전방 GP에서 벌어진 상황을 조기파악하기 위해 GP 상황실에 CCTV를 설치, 대대상황실 모니터와 연결시키기로 했는데요,

무엇보다 중요한 점은 각급부대 지휘관 및 참모와 간부들의 지휘역량입니다. 신세대 심리를 꿰뚫어(연구하여) 엄정한 군기를 유지하면서도 신바람 나게 군 생활을 하게 하는 지휘관의 조직관리 능력이 병영진단의 핵심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군의 본분은 불변하지만 임무를 수행하는 자원은 끝없이 신세대로 물갈이되는데, 문제를 신세대 자원에서 찾는다면 사고는 반복될 것입니다. 지휘관 및 간부들의 체계적인 교육으로 보완해야 할 것입니다. 신세대를 지휘할 역량이 부족하면 부족한 곳에서 부족한 만큼 사고로 나타나게 된다는 점을 명심해야 할 것입니다.


  수정하기   삭제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17  2006 독일월드컵...?    01 2005/08/23 2004 9491
416  [photo] 맘에 드는 사진 한 장....    열추적 2008/07/28 2034 9491
415  청와대에서 노무현과 권양숙을 끌어내야 한다.    목성 2006/10/15 2053 9498
414  T-50 세계가 인정하다    뿌듯뿌듯 2007/03/12 2030 9500
 [펌]6월에 잊혀져간 사람들...    미스터김 2005/06/23 2047 9510
412  군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군사랑 2005/09/03 2067 9512
411  8 1 5 민족대축전에서 느낀점    장군 2005/08/23 1940 9514
410  지성인의 사고와 관심의 함수    고시춘 공동대표 2006/03/27 1789 9518
409  그들은 무엇을 원하는가?    민수 2005/12/14 2039 9519
408  히딩크에게 박수칠때 우리가 잊는 것..    열추적 2008/07/24 1811 9519
407  [현충일] 전쟁기념관에 다녀와서..    military 2008/06/11 2039 9557
406  과연 그는 알고 있을까    시 민 2005/08/04 2045 9561
405  초대    국수주의 2006/01/19 2249 9590
404  정말 북한이 핵을 가지고 있나요?    서정범 2005/08/19 2156 9613
403  주한미군이 한반도에 남아야하는 이유    다연장 2005/09/20 2047 9616
402  뜻깊은 병술년    정민 2006/02/01 2191 9632
401  반민주 반인권 호전적인 반공파쇼독재집단에게 경고한다    민주의 촛불 2005/07/12 2203 9636
400  오바마 대통령 연설 : 폭력적인 극단주의에 굳게 맞서는 자세    military 2010/01/09 1875 9668
399  지성인의 사고와 관심의 함수    고시춘 공동대표 2006/03/27 2043 9718
398  핵전쟁이 일어나면    독수리 2005/08/25 2089 9720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 5 [6][7][8][9][1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占쏙옙占쏙옙 占쏙옙占쏙옙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