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IMA:::21세기군사연구소-월간KDR
:::KRIMA:::::21세기군사연구소
무제 문서

공지사항

웹사이트개편작업중입니다..
 

Update News..

[사이트] 새로운메뉴가 추가됩니다
다양한 멀티미디어, 인터뷰, 리뷰, 기고문,행사안내 등의 컨텐츠가 신설된 메뉴를 통해 제공될 예정입니다.
김진욱의 눈
 백년전우 김진욱 편
 사회복무제도의 효율적 운영방안
 제5회 한-중 안보포럼
 Join Us ..

 

 



광고메일이 많아 게시판을 정회원제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가입 후 24시간 이내에 정회원으로 올려드리니 불편하시더라도 양해부탁드립니다.
첫화면으로 돌아가 회원가입하시려면 이곳을 눌러주세요.

 로그인

[re] 우리의 의지대로...
박계향  (Homepage) 2009-03-08 12:13:25, 조회 : 13,913, 추천 : 1685

우리는 늘 정신적, 물질적 어려움을 겪고 살고 있어요.
누구 한 사람도 그렇지 않다고 할 수 없다고 봅니다.
만약에 있다면 우주를 창조한 절대자든가
또는 절대자가 만든 완전한 구체에서  살고 있는 존재든가
그렇지 않고 물질세계에서 물질몸으로 태어났다면
그런 고통을 겪고 사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고 봅니다.

그렇다면 고통을 겪고 살 것인가,
아니면 고통을 우리의 의지로
'삶은 아름답다'고 생각할 만큼 우리의 마음을 열고 살 것인가...

이것은 우리의 의지입니다.
그리고 우리가 그렇게 살겠다고 자신에게 의미를 부여하고
선택한다면 그렇게 살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우리에게 깃든 하느님의 분신조차도
우리의 의지가 선택하는 것을 반대하지 못합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고통을 어떻게 승화시켜야 할까요?

사랑, 바로 사랑입니다.

연인과의 사랑만 사랑은 아니겠지요?
지금 내 앞에 있는 바로 그 사람을 사랑하는 것.
어렵지만 이렇게 하는 것만이
내 자신을 인생의 어려움과 고통에서 건져내는 유일한 방법일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살고 싶습니다.

왜 사느냐고 누가 묻거든,
못 다한 사랑 때문이라고 말하려고 해요.

다시 또 물으면,
나는 아직 당신을 사랑하고 있다고...
대답을 할꺼예요.

그래도 또 왜 사느냐고 묻거든,
당신을 사랑해 행복하다고 말하겠어요.  

그러나 영원한 것이 없다는 것을 알기에
나의 대답이 ‘참’인지는 모르겠어요.

‘용서’는 단지 자기에게
상처를 준 사람을 받아들이는 것만이 아니라고 합니다.
그래서, 진정한 ‘용서’는
그를 향한 미움과
원망의 마음에서
나를 스스로 놓아주는 것까지 해야 ‘참’이겠지요.

그러므로 용서는 그 뿐만 아니라 내 자신에게
베푸는 가장 큰
베품이자 사랑일껍니다.

이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불행, 두려움 그리고 고통은 모두
‘나’로부터 비롯되는 것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그 해결도
‘나’로부터 나오겠지요.....

당신을 사랑해 행복하다고 말했다면
용서 못할 것도 없겠지요.

그리고 나로부터 시작된 모든 불행과 고통으로부터 해방되어  
오롯이 ‘참사랑’만을 담아야겠지요.

이제, 누가 나에게 왜 사느냐고 묻거든,
나는 영적체험을 하는
육체적 존재가 아니라,

육체적 체험을 하는
영적인 존재이기에 ‘참사랑’만을 담고 싶다고 말하고 싶어요.

우리 이렇게 살면
더욱 아름답고 행복하게 살 수 있지 않을까요?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97  [연구소동정] 합참대와 강화업무 교류협약체결    military 2009/03/16 2053 25948
396  [2009.06.12] 북한 클리핑 : 대북 제재 무효했나.. 등    military 2009/06/12 1741 13808
395  The President’s Obama Speech in Cairo: A New Beginning  [1]  박계향 2009/06/08 2096 18635
394  오바마 대통령 연설: 새로운 시작    박계향 2009/06/08 1630 14373
393  하원외교위원회 클린턴 국무장관 개회사에 등장 안된 North Korea...  [1]  박계향 2009/04/27 2043 19752
392  가라 그리고 다시는 오지마라 스트레스여  [1]  장광호 2009/04/15 1510 13115
391  (펌)장작불로 작동되는 하이브리드 탱크제작법    김갑환 2009/03/20 1949 16742
390  에어 포스    오성구 2009/03/15 2037 16382
389  [단신] 프랑스, 43 년만에 NATO 복귀 예정    Dr.K 2009/03/12 1772 15306
388  [좋은 소식] 환율하락, 증시 반등    Dr.K 2009/03/12 1744 14205
387  [영상]키리졸브, 핵항모 '존스테니스'의 위용    military 2009/03/12 2202 16396
386  때로는 우리가...    군세광팬 2009/03/06 1742 15111
   [re] 우리의 의지대로...    박계향 2009/03/08 1685 13913
384  [독도사랑] 독도를 지킨 사람들...    군세광팬 2009/03/06 1777 16744
383  [시론] 청해부대(소말리아 해역 호송부대)에 거는 기대    군세광팬 2009/03/06 1810 15252
382  국군 해외파병 역사 40년    군세광팬 2009/03/06 1677 16517
381    [re] 국군 해외파병 역사 40년    박계향 2009/03/08 1779 14302
380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외고집 국방백서’    군세광팬 2009/03/06 1694 14273
379  '큰일꾼, 난사람' 박계향 편집장님께!    군세광팬 2009/03/06 1596 14004
378  [고급정보]묻지도 따지지도 않는 주민번호 거래 `콸콸콸`    군세광팬 2009/03/06 1686 14589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 6 [7][8][9][10]..[2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ro



무제 문서


21세기 군사연구소 / 월간 군사세계 KDR
Korea Research Institute of Military Affairs / Korea Defense Review
Copyright (C) 1995~2013 All Rights Reserved T : 842-3105~7 / F : 842-3108 / Contact Us